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시민단체 "19대 대선에 민심 반영되려면 선거법 개정해야" 02-08 21:35


올해 19대 대통령 선거에 민심이 제대로 반영되려면 선거법을 개정해 정치적 의사 표현의 자유를 키워야 한다는 시민단체의 주장이 나왔습니다.


참여연대와 여성단체, 양대노총 등 119개 시민단체가 모인 '선거법 개혁 공동행동'은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은 주권자로서 자유롭게 정치적 견해를 표명하고 선거 후보자에 대한 정보를 교류할 수 있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들은 대표적으로 선거 6개월 전부터 정당과 후보자에 대한 지지와 반대 내용의 인쇄물 금지, 후보자를 연상시키는 화환과 풍선, 간판 등 설치 금지 등의 조항을 고쳐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