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빈 술병 회수 거부하면 과태료 300만원…집중 단속 02-06 12:35


정부가 빈 소주병과 맥주병 회수를 거부하는 편의점 등 소매점을 집중적으로 단속하기로 했습니다.

환경부는 빈병 보증금 환불을 기피하는 소매점을 대상으로 계도 중심에서 벗어나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단속을 강화한다고 밝혔습니다.

단속 대상은 빈병 반환 무단 거부와 하루 30병 미만 구입영수증 요구, 1인당 반환 병수 제한 등입니다.

이런 반환 거부 등의 행위를 하다 적발되면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