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날씨] 전국 영하권 체감추위…주말 서울 '영하 10도' 01-11 15:37


[앵커]

매서운 겨울 추위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내일은 잠시 기온이 오르겠지만 모레부터 다시 추위가 강해지기 시작해, 주말 동안 절정에 달한다고 하는데요.

야외에 나가있는 캐스터 연결해 자세한 날씨 들어보겠습니다.

김조현 캐스터.

[캐스터]

네, 오늘도 따뜻하게 입으셨나요.

햇살이 내리쬐고는 있지만, 바깥공기는 온통 냉기로 가득합니다.

오늘도 나오실때 옷차림 든든하게 하셔야겠는데요.

특히 오늘같은 날 팔, 다리보다는 머리나 몸통 쪽을 감싸는 더 감싸면 보온효과가 뛰어나다고 합니다.

두꺼운 옷 안에다가 조끼, 가디건 챙겨입으시는게 좋겠고요.

목도리로 목을 한번 더 감싸시는게 좋겠습니다.

지금 대부분 지역 영상의 기온을 보이고 있지만, 바람이 조금 불면서 체감온도는 영하권으로 뚝 떨어져있습니다.

현재 서울 기온이 영상 1도지만, 초속 4m의 바람이 불면서 체감온도는 영하 3도 선까지 내려가 있고요.

전주나 대구도 현재 영하권의 체감추위를 보이고 있습니다.

앞으로는 기온 자체도 다시 내림세로 돌아섭니다.

퇴근길에도 옷차림 따뜻하게 하셔야겠습니다.

지금 하늘은 서울을 비롯해 대부분 맑은 날씨 보이고 있는데요.

충남지역을 중심으로 약한 눈발이 내리다가 그치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호남지역에서도 약하게 눈발이 내릴 수 있겠고요.

동해안쪽으로는 매마른 날씨 이어지면서 건조특보가 내려졌습니다.

화재사고 없도록 불씨관리 각별히 신경쓰셔야 겠습니다.

내일 새벽부터 아침사이에 서울을 비롯해 중부지방으로 눈이 조금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또 내일은 평년기온을 웃돌면서 일시적으로 추위가 풀리는 데요.

금요일부터 다시 기온이 곤두박질하면서 주말동안에는 올겨울들어서 가장 강력한 한파가 밀려들 것으로 보입니다.

추위대비 주말까지 계속해 하시는게 좋겠습니다.

지금까지 인사동에서 전해드렸습니다.

(김조현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