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국민의례 묵념 대상 '순국선열ㆍ호국영령' 한정 논란 01-05 22:01


정부가 국민의례에서 공식 묵념 대상자를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으로 한정하는 관련 규정을 개정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행자부는 개정 규정에서 "행사 성격상 불가피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순국선열과 호국영령 이외에 묵념 대상자를 임의로 추가할 수 없다"는 조항을 신설해 세월호 침몰 희생자 등은 공식적으로는 묵념 대상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행자부는 그간 참석자들의 공감대가 형성되지 않은 채 묵념 대상자를 무리하게 추가한 사례가 있었다며 이런 혼란을 줄이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국가기념일인 5ㆍ18 등의 행사에서는 행사 성격에 부합하므로 민주화운동 희생자들에 대해 묵념할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