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수도권 눈 대부분 그쳐…"광화문 일대 60만명 운집" 11-26 18:19


[앵커]

서울과 수도권에서는 오전부터 많은 눈이 내렸습니다.

날씨까지 다소 쌀쌀해서 이번 촞불집회에 큰 변수가 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자세한 날씨 상황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김재훈 기자.

[기자]

네. 오늘 오전부터 서울과 인천 경기도에서 첫눈이 내렸습니다.

서울의 첫눈은 작년보다 이틀 늦고 평년보다는 닷새 늦었습니다.

서울에서는 오후 1시에서 2시 사이에 함박눈이 쏟아지기도 했는데요.

지금은 눈이 대부분 그쳤고 남부지방으로는 산발적인 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남부지방의 비는 앞으로 5mm 가량 더 내리겠고 밤 늦게 그칠 것으로 보입니다.

제법 많은 눈이 내렸지만 많이 쌓이지는 않았습니다.

기온이 낮은 강원도에서는 3cm 가량의 눈이 쌓였고 서울은 종일 영상의 기온을 보이면서 0.7cm 적설을 기록했다가 지금은 거의 녹았습니다.


현재 서울의 기온은 영상 0.8도이고 밤사이에는 상대적으로 따뜻한 남풍의 영향을 받아 기온이 2~3도 안팎까지 오를 것으로 보입니다.


기온이 다소 오른다고는 하지만 지난 주말에 비하면 많이 쌀쌀합니다.

지난 4차 촛불집회때 밤 기온이 12도 안팎이었는데 오늘은 지난 주말보다 10도 이상 낮습니다.

또 새벽 사이에는 일부 도로가 얼어서 미끄러운 곳도 많을 것으로 보여서 교통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기상청은 내일은 전국이 맑은 가운데 추위가 잠시 누그러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