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날씨] 주말 추위 누그러져…내일 전국 비 11-25 09:31


[앵커]

오늘은 어제보다 추위가 약해졌습니다.

주말 동안 기온 더 올라 예년 수준을 회복하겠고 내일은 오후부터 전국에 차차 비가 오겠습니다.

자세한 날씨,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주정경 캐스터.

[캐스터]

네. 어제 같은 시각과 비교했을 때는 기온 자체는 높습니다만 여전히 매서운 바람이 불어오면서 추위가 느껴지고 있습니다.

오늘 아침 서울의 기온 영하 3.5도로 어제보다는 2~3도 가량 높게 출발했는데요.

지금 길에서 불어오는 바람때문에 체감온도는 영하 5도선에 머물러 있습니다.

한파특보도 지금 경상북도 일부 지역으로만 내려져 있는 상황입니다.

내일부터는 예년기온을 회복하면서 추위가 누그러지겠습니다.

다만 주말 이틀 정도 날이 풀렸다가 다음주 월요일에는 다시 찬공기가 내려오면서 아침기온이 영하권으로 뚝 떨어지겠습니다.

당분간 기온변화가 오르락내리락 하는만큼 건강관리는 계속 잘 해주셔야겠습니다.

연일 차고 건조한 바람이 불어들면서 수도권으로 건조주의보가 사흘째 지속 중입니다.

주말 맞아 산행가신다면 작은 불씨라도 돌아보는 주의가 필요하겠습니다.

오늘 전국이 차차 맑아지겠습니다만 아침까지 서울 등 중북부와 서해안, 제주로 비나 눈이 조금 내리겠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과 춘천 6도, 대전 8도, 전주와 창원 9도, 광주 10도 등 어제보다 3~4도 가량 높겠습니다.

주말인 내일 낮에 수도권 등 서쪽에서부터 비가 시작됩니다.

점차 확대돼 전국에 밤까지 내리겠고요.

일요일에는 날이 개면서 활동하기 무난하겠습니다.

광화문에서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주정경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