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김무성 "친문ㆍ친박 빼고 어느 세력과도 연대…킹메이커 가능" 11-24 10:02


새누리당 김무성 전 대표가 "친문 패권주의, 친박 패권주의를 제외한 어느 세력과도 손잡을 수 있고, 같은 일을 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김 전 대표는 오늘(24일) 한 라디오에 출연해 이른바 '킹메이커 역할론'이 "가능하다고 본다"면서 "보수와 진보의 양 진영에서 각각 후보가 탄생하면 지지층이 결집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도 고려대상이냐는 질문에 "물론이다"며 "훌륭한 분이고, 자기 정체성에 맞는 정치세력에 들어와 당당하게 경선에 임하고 국민 선택을 받는 과정을 거치면 마지막 관문을 통과할 수 있다"고 전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제보) 4409(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