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14년 전 도난 반고흐 초기작 2점, 이탈리아 마피아 은신처서 발견 10-01 12:20


14년 전 네덜란드의 박물관에서 도둑맞은 천재 화가 빈센트 반 고흐의 초기작 2점이 이탈리아 마피아 은신처에서 발견됐습니다.


일간 라 레푸블리카 등 이탈리아 언론에 따르면 나폴리 검찰은 최근 나폴리 마피아 조직인 카모라와 연관된 마약 밀매 조직을 단속하는 과정에서 이 작품들을 적발했습니다.


2002년 12월 암스테르담의 반 고흐 미술관에서 도난당한 이 그림들은 반 고흐가 프랑스로 이주하기 전 고향인 네덜란드에서 그린 1882년작 '스헤베닝언 해변'과 1884년작 '누에넨 교회'로 값을 매길 수 없을 만큼 높은 가치를 지닌 것으로 평가됩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