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하루 한 잔 술도 부정맥 위험↑" 09-17 13:45


소량의 술도 자주 마시면 가장 흔한 형태의 부정맥인 심방세동 위험이 커질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미국 샌프란시스코 캘리포니아대 의과대학 그레고리 마커스 박사 연구팀은 5천2백여 명을 대상으로 평소 음주량과 심방세동 사이의 연관성을 6년간 조사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확인됐다고 전했습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음주량이 많을수록 심방세동 발생률이 높았습니다.

또 술을 매일 1잔 정도 마시는 사람도 심방세동 위험이 커지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