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선수촌 탈의실 몰카' 수영국가대표 영구제명 09-13 12:38


선수촌 수영장 여자 탈의실에 몰래 카메라를 설치해 경찰 수사를 받는 수영 국가대표 선수가 영구제명됐습니다.


대한수영연맹관리위원회는 "진천선수촌 수영장 여자 탈의실에 몰래카메라를 설치해 촬영한 혐의를 받는 경영국가대표 A씨에 대해 대한체육회 스포츠공정위원회 규정에 따라 영구제명의 징계를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A씨는 지난 2013년 6월께 충북 진천선수촌 수영장의 여성 탈의실에 몰카를 설치하고 촬영한 혐의로 지난달 경찰에 불구속 입건됐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