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날씨] 주말 찜통더위 계속…다음 주 후반 누그러져 08-20 14:13

[앵커]

주말인 오늘도 찜통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폭염은 다음주 후반에 누그러지겠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야외에 나가있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김지은 캐스터.

[캐스터]

네, 서울숲에 나와있습니다.

오늘도 어제만큼이나 굉장히 무더습니다.

현재 전국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30도를 크게 웃돌고 있습니다.

이곳 서울숲 바닥 분수대 앞은 벌써 어린이들의 물놀이장이 되어지고 있습니다.

기상청에 따르면 폭염은 다음 주 중반이 지나야 꺾이겠습니다.

다만 기온이 폭염 기준인 33도 밑으로 내려가는 정도겠고요.

여전히 30도를 넘는 무더위는 계속될 것으로 현재 예상되고 있습니다.

오늘 전국 하늘에 가끔 구름만 끼겠습니다.

대기불안으로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 제주도는 소나기 가능성 있어 유의하셔야겠습니다.

일요일 내일도 무더운 가운데, 경기북부와 강원에는 소나기 가능성 있습니다.

한편 현재 9호 태풍과 10호 태풍이 만들어진 데 이어, 오늘 오전에 11호 태풍 곤파스까지 발생했습니다.

세개 태풍 모두 진로는 유동적이지만, 우리나라에 직접적인 영향을 줄 가능성은 적은 상황입니다.

당초 예상보다 폭염이 더 이어지고 있어, 그저 답답할 뿐인데요.

그래도 이럴 때일수록 더욱 긍정적으로 지혜롭게 폭염을 대처 해야겠습니다.

지금까지 뚝섬에서 전해드렸습니다.

(김지은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광고
댓글쓰기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