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대전시의회, 불량급식 논란 실태 파악 06-30 17:35


부실과 불량 급식 논란에 휩싸인 대전의 한 초등학교에 대해 대전시의회가 실태 파악에 나섰습니다.


대전시의회 송대윤 교육위원장은 해당 학교의 지난 3년간 급식 식재료와 친환경식 재료 구매 내역 등에 대한 자료 일체를 요구했다고 밝혔습니다.

교육위는 자료를 분석한 뒤 부실급식 논란 원인을 파악하기로 했으며, 대전시 교육감에게 강력한 특별감사를 촉구했습니다.

송 위원장은 "학부모와 시민의 신뢰 회복을 위해 시민단체가 주축이 된 청렴시민감사관등을 투입해 철저한 진상조사와 책임자를 엄중 문책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