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새누리 40.9%, 더민주 23.1%, 국민의당 10.6% 02-15 07:39


[앵커]

새누리당의 총선 지지도가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의 지지도를 합한 것보다 높게 나타났습니다.

호남에서는 더민주와 국민의당의 지지율이 오차범위 내 접전 양상으로 조사됐습니다.

보도에 정영훈 기자입니다.

[기자]


4·13 총선 지지 정당을 물었습니다.


응답자의 40.9%가 새누리당이라고 답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23.1, 국민의당 10.6, 정의당 3.0%로 그 뒤를 이었습니다.


다만 서울에서는 더민주와 국민의당의 지지율을 합하면 36.8%로 34.1%의 지지율을 나타낸 새누리당보다 높았습니다.


인천·경기에서는 새누리당 40.4% 더민주 22.3% 국민의당 12% 순으로 집계됐습니다.


야권의 주도권 다툼이 치열한 호남권에서는 더민주가 28.6% 국민의당이 29.9%로 오차범위 내에서 엇비슷한 지지도를 보였습니다.


비례대표 국회의원 지지도에서는 새누리당 38.4 더민주 23.6 국민의당 13.0 정의당 6.0% 순이었습니다.


지난해 12월 조사 때보다 더불어민주당은 7%p 오른 반면, 국민의당은 7.9%p 하락했습니다.


선거 이전 야권 재편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제각각 선거를 치를 것이란 의견이 50.9% 선거연대가 될 것이라는 응답이 25.0% 야권통합이 될 것이라는 응답은 12.8%에 그쳤습니다.


연합뉴스TV 정영훈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yjebo@yna.co.kr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