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대만 강진 나흘째 40명 사망…골든타임 경과 02-09 15:24

[앵커]

지난 6일 대만 남부에서 발생한 강진으로 인한 사망자가 40명으로 늘었습니다.

구조 골든타임인 72시간이 지나 희생자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우려되고 있습니다.

홍콩에서 최현석 특파원입니다.

[기자]

9일 대만 중앙재해대책센터는 지진으로 타이난시 주민 40명이 목숨을 잃었으며 107명이 실종된 상태라고 밝혔습니다.

사망자 가운데 남성 16명, 여성 22명 등 38명이 타이난시 융캉구에서 옆으로 무너져 내린 16층 웨이관진룽 빌딩에 있다가 희생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부상자는 모두 539명이며 이 가운데 87명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구조 당국은 '구조 골든타임'으로 알려진 72시간이 지났지만, 생존자 수색 작업을 지속하고 있습니다.

소방대원 547명과 경찰 1천970명 등 구조인력 2천851명이 차량 155대와 구조견 23마리를 이용해 구조 활동을 벌이고 있습니다.

타이난 소방국은 전날 사고 61시간 만에 8세 소녀를 구조하는 등 지진 발생 후 현재까지 320명을 구조했습니다.

라이칭더 타이난 시장은 웨이관진룽 빌딩에서 생명 신호가 세 차례 확인됐다며 굴착기 등 중장비를 이용해 대형 콘크리트 잔해를 제거하도록 지시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현재 사망자가 44명에 달한 것으로 추정되며 전체 사망자가 100명을 넘을 것으로 전망된다는 보도도 나왔습니다.

홍콩에서 연합뉴스 최현석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yjebo@yna.co.kr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