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배너
강제출국 수속 중 외국인 2명 인천공항서 도주 02-02 08:53


최근 인천공항의 허술한 출입국 보안 문제가 논란이 되고 있는 가운데 강제 출국할 예정이던 외국인 남성 2명이 호송 도중 인천공항에서 달아난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습니다.


법무부는 지난해 11월 강제 출국 예정이던 베트남 남성 1명과 우즈베키스탄 남성 1명이 인천공항 출국장 앞에서 호송 버스를 갈아타던 도중 도주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 가운데 베트남 남성은 검거돼 강제 출국을 앞두고 있지만, 우즈베키스탄 남성은 아직 행방을 쫓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당시 호송 과정에는 강제 출국 대상자에게 반드시 수갑을 채워 보호소 직원들이 탑승구 부근 대기실까지 데려가야 한다는 규정이 제대로 지켜지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yjebo@yna.co.kr

광고
배너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