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그래픽] 옵티머스 사태 로비 의혹 주요 인물

[그래픽] 옵티머스 사태 로비 의혹 주요 인물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1조원대 옵티머스자산운용(옵티머스) 펀드 사기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정·관계 로비 의혹을 밝힐 불법자금을 추적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로비 수사 초기인 현재까지 금품수수 정황이 포착된 인물은 금융감독원 윤모 전 국장과 전파진흥원의 최모 전 기금운용본부장, 옵티머스 대주주였던 이진아 전 청와대 행정관, 청와대 전 수사관 등 4명이다.

0eun@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