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그래픽] '박사방' 조주빈, 유명인사 관련 주요 대화록

[그래픽] '박사방' 조주빈, 유명인사 관련 주요 대화록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의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한 혐의로 검찰에 송치된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4)이 평소 텔레그램 대화방에서 유력 정치인·연예인 등과 친분이나 인맥이 있다고 주장한 것으로 확인됐다.

25일 사이버상의 불법 성착취물 유통 실태를 잘 아는 제보자 A씨에 따르면 조씨는 지난해 자신이 운영하는 텔레그램방 중 한곳에서 유명인사 관련 풍문이나 미확인정보 등을 수집하고 유포했다.

0eu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