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그래픽] 텔레그램 'n번방'에서 '박사방'까지 사건 개요

[그래픽] 텔레그램 'n번방'에서 '박사방'까지 사건 개요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서울지방경찰청은 24일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5) 씨의 신상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텔레그램에서 이뤄진 성 착취 영상 공유방의 시초는 'n번방'으로, 가장 악랄한 방식으로 운영됐다는 '박사방'은 그 연장 선상에서 만들어졌다.

0eu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