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그래픽] 'TMS 사업장' 5년간 미세먼지 부과금 32억원

[그래픽] 'TMS 사업장' 5년간 미세먼지 부과금 32억원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환경부가 19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TMS 부착 전국 630개 사업장의 2014년부터 지난해 상반기까지 행정처분 횟수는 385건, 배출 초과 부과금은 32억4천만원이다.

해당 기간에 가장 많은 배출 초과 부과금을 낸 곳은 충남 당진의 현대제철로, 전체 금액의 절반 수준인 16억1천516만원을 냈다.

미세먼지 원인 물질 배출량을 조작한 것으로 드러나 파문을 일으킨 전남 여수 LG화학, 한화케미칼 사업장의 부과금은 각각 41만4천60원, 70만2천570원에 불과했다.

0eun@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9/04/19 09:52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