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그래픽] 서울시민 성별 사회안전 인식 차이

[그래픽] 서울시민 성별 사회안전 인식 차이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20일 서울시 여성가족재단이 발표한 '2018년 서울시 성인지 통계'를 보면 서울 여성 절반가량은 우리 사회가 불안하다고 느끼는 것으로 파악됐다. 특히 범죄피해를 입을 수 있다는 두려움이 젊은 여성층을 중심으로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jin34@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