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그래픽] 디지털 성범죄 피해 유형별 현황

[그래픽] 디지털 성범죄 피해 유형별 현황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여성가족부는 지난 4월 30일부터 지난 18일까지 지원센터를 운영한 결과 총 493명이 신고했으며, 불법촬영물 삭제 2천241건을 포함해 총 3천115건을 지원했다고 21일 밝혔다. 피해자 대부분은 불법촬영, 유포, 유포 협박 등 여러 유형의 피해를 중복으로 겪었다.

jin34@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8/06/21 20:48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