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그래픽] 중국-인도 국경분쟁 위기 고조…국경지역 대치 상황

[그래픽] 중국-인도 국경분쟁 위기 고조…국경지역 대치 상황

(서울=연합뉴스) 박영석 기자 = 11일 홍콩 동방일보가 인도 현지매체를 인용해 보도한 바에 따르면 인도군은 분쟁 지역인 도카라에서 35㎞ 떨어진 마을 주민 100여 명에게 대피 명령을 내렸다.

중국-인도-부탄 3개국 국경선이 만나는 도카라(중국명 둥랑<洞朗·부탄명 도클람>)에서는 지난 6월 16일 중국군의 도로 건설에 따른 갈등이 불거져, 인도군과 중국군의 대치가 두 달 가까이 이어지고 있다.

zeroground@yna.co.kr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7/08/11 14:55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