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그래픽] 미수습 여학생 객실인 4층 데크 8일 천공 후 첫 진입

[그래픽] 미수습 여학생 객실인 4층 데크 8일 천공 후 첫 진입

(서울=연합뉴스) 이재윤 기자 = 세월호 침몰 전 여학생 미수습자 2명의 행적이 목격된 4층(A데크) 진입을 위해 구멍을 뚫는 작업이 오는 8일 실시된다.

또, 수색 작업이 더딘 4층 좌현 하부 중심부에 구멍을 추가로 확보해 지장물을 제거하고 수색을 위한 진입 통로로 활용한다.

yoon2@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저작권자 (C)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017/05/07 16:53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