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하단 메뉴 바로가기
<그래픽> 리우올림픽 메달리스트 - 양궁 장혜진, 기보배

<그래픽> 리우올림픽 메달리스트 - 양궁 장혜진, 기보배

(서울=연합뉴스) 김토일 기자 = 장혜진(LH)이 12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의 삼보드로무 경기장에서 열린 여자개인전 결승에서 리사 운루흐(독일)을 세트점수 6-2(27-26 26-28 27-26 29-27)로 누르고 대회 2관왕에 올랐다.

디펜딩 챔피언 기보배(광주시청)는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kmtoil@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