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美 정보위원장 "北, 핵탄두 소형화 성공…뉴욕 타격 능력 보유"

송고시간2023-06-05 07:04

beta
세 줄 요약

마이크 터너 미국 하원 정보위원장(공화·오하이오)은 4일 북한의 핵 위협과 관련, "우리는 억제력 플러스 방어력(deterrence plus defense)으로 가야한다. 이는 공격적인 미사일 방어(MD) 시스템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터너 위원장은 이날 ABC방송에 출연해 '북한이 핵탄두 소형화에 성공했다고 주장하는데 사실이라고 믿느냐'는 질문에 "저희는 그렇게 믿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현재 북한은 핵무기 능력, 미국을 타격하고 뉴욕시를 타격할 수 있는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면서 "우리도 무기가 있고 그들도 무기가 있다. 북한과 관련한 억제력 개념은 죽었다(the concept of deterrence is dead)"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 뉴스 공유하기
본문 글자 크기 조정

"대북 억제력 개념 사망…억제력 플러스 방어력으로 가야"

"공격적 MD 구축해야…北문제 관련 中에 책임물어야"

마이크 터너 위원장
마이크 터너 위원장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워싱턴=연합뉴스) 강병철 특파원 = 마이크 터너 미국 하원 정보위원장(공화·오하이오)은 4일 북한의 핵 위협과 관련, "우리는 억제력 플러스 방어력(deterrence plus defense)으로 가야한다. 이는 공격적인 미사일 방어(MD) 시스템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터너 위원장은 이날 ABC방송에 출연해 '북한이 핵탄두 소형화에 성공했다고 주장하는데 사실이라고 믿느냐'는 질문에 "저희는 그렇게 믿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현재 북한은 핵무기 능력, 미국을 타격하고 뉴욕시를 타격할 수 있는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면서 "우리도 무기가 있고 그들도 무기가 있다. 북한과 관련한 억제력 개념은 죽었다(the concept of deterrence is dead)"고 말했다.

터너 위원장은 뉴욕주 포트드럼 기지에 제3의 미사일 방어 시스템 구축 문제를 거론하면서 "우리는 그 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면서 "우리는 북한 문제와 관련해 중국에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밝혔다.

앞서 마크 밀리 미국 합참의장은 지난 3월 하원에서 뉴욕주가 지역구인 엘리스 스태파닉 하원의원(공화)이 뉴욕주 포트드럼 기지에 제3의 미사일 방어 시스템 구축을 서둘러야 한다는 질문에 막대한 비용 문제를 언급한 뒤 "전략적으로 가치가 있느냐가 문제인데 나는 북한에서 오는 미사일 위협 때문에 개인적으로 그렇다고 생각한다"고 말한 바 있다.

그는 당시 "우리는 서태평양에서 캘리포니아까지 센서 시스템이 있으며 북한에 관여(engage)할 수 있는 미사일 능력도 갖추고 있다"면서 "개인적으로 (미국) 동부 해안에 이런 시스템을 개발하는 것이 도움이 될 것이며 미국 본토 방위를 강화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soleco@yna.co.kr

댓글쓰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