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IAEA,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포괄적 검증 완료…최신 상황 점검

송고시간2023-06-02 15:15

beta
세 줄 요약

국제원자력기구(IAEA) 조사단이 일본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 오염수(일본 정부 명칭 처리수) 해양 방류에 관한 포괄적 검증을 2일 완료했다고 일본 정부가 밝혔다.

조사단은 지난달 29일부터 닷새간 이어진 방류 전 마지막 검증에서 지금까지 진행한 조사 사항을 일본 정부, 도쿄전력과 논의했다.

IAEA 직원과 국제 전문가로 구성된 조사단은 이날 후쿠시마 제1원전을 방문해 다핵종제거설비(ALPS) 오염수의 해양 방류 설비 공사 상황을 확인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 뉴스 공유하기
본문 글자 크기 조정
지난해 후쿠시마 제1원전 찾은 그로시 IAEA 사무총장
지난해 후쿠시마 제1원전 찾은 그로시 IAEA 사무총장

[지지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도쿄=연합뉴스) 박상현 특파원 = 국제원자력기구(IAEA) 조사단이 일본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 오염수(일본 정부 명칭 처리수) 해양 방류에 관한 포괄적 검증을 2일 완료했다고 일본 정부가 밝혔다.

조사단은 지난달 29일부터 닷새간 이어진 방류 전 마지막 검증에서 지금까지 진행한 조사 사항을 일본 정부, 도쿄전력과 논의했다.

또 일본 측으로부터 최신 상황에 관한 정보를 받고 설명을 들었다.

IAEA 직원과 국제 전문가로 구성된 조사단은 이날 후쿠시마 제1원전을 방문해 다핵종제거설비(ALPS) 오염수의 해양 방류 설비 공사 상황을 확인했다.

전문가 11명에는 한국인을 비롯해 미국·중국·러시아·영국·베트남 출신 인사가 포함됐다.

IAEA의 일부 직원은 지난달 24∼25일 후쿠시마 제1원전에서 원자력규제청이 실시한 ALPS 오염수 방류 설비의 사용 전 검사에 입회하기도 했다.

IAEA는 지난해부터 후쿠시마 원전에서 오염수 안전성 검증, 규제 검증을 각각 두 차례 시행한 바 있다.

IAEA는 이번 조사 결과를 포함한 최종 보고서를 이달 중에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IAEA는 지난달 31일 공개한 중간 보고서에서 도쿄전력이 오염수 샘플에서 방사성 핵종을 측정·분석한 방법은 적절하다고 평가했다.

일본 정부는 올여름 오염수 방류를 시작하겠다고 예고한 상태다.

일본 정부는 "앞으로도 IAEA와 정보를 지속해서 공유하고, 처리수 취급에 관한 국제사회의 이해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psh5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오래 머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