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원이 열렸다" 순천만정원박람회 개막…7개월 대장정

송고시간2023-03-31 19:00

beta
세 줄 요약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가 3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7개월간의 대장정에 들어갔다.

정원박람회 개막식은 공식 개장 하루 전날인 이날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전남 순천시 동천에 마련된 수상 특설무대에서 열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 뉴스 공유하기
본문 글자 크기 조정

개막식에 3만명 참석…3시간 동안 행사·공연 이어져,

순천만정원박람회 개막식 열릴 오천그린광장
순천만정원박람회 개막식 열릴 오천그린광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순천=연합뉴스) 장덕종 기자 =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가 3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7개월간의 대장정에 들어갔다.

정원박람회 개막식은 공식 개장 하루 전날인 이날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전남 순천시 동천에 마련된 수상 특설무대에서 열렸다.

국내 최대 160m 길이의 특설무대에서 개막을 축하하는 행사와 공연이 화려하게 펼쳐졌다.

개막식에는 초청 인사 5천명, 국민 참여단 5천명, 일반 시민 2만명 등 총 3만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특설무대 앞 '그린아일랜드', '오천그린광장'에 마련된 관람석에서 행사를 관람했다.

개막식은 지역 예술인의 합동공연을 시작으로, 개회 선언·기념사·주제공연이 포함된 공식 행사, 국내 최정상 K-POP 가수들의 축하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오후 6시부터 1시간 동안 순천시립소년소녀합창단, 순천시립합창단 등의 공연과 박람회 홍보영상 상영을 통해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공식 행사는 오후 7시부터 1시간 동안 개막 선언, 국민의례, 환영사, 축사, 주제공연이 펼쳐졌다.

주제공연은 '공존'을 주제로 5막으로 나뉘어 30분간 펼쳐졌다.

수십억년 전 혹독한 환경 속 경이로운 생명의 탄생, 인간이 변화시킨 대지와 바다, 스스로 회복해온 자연과 생명에 대한 내용을 대형 미디어 파사드와 입체적인 팝업아트, 300명의 무용 퍼포먼스가 어우러져 순천이 품은 생명 공존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이날 축하공연에는 세계적인 소프라노 조수미와 가수 박정현, 걸그룹 스테이씨, 7인조 댄스그룹 프라우드먼, 아이돌그룹 크래비티가 출연했다.

순천만정원박람회는 4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7개월간 순천만국가정원, 순천만습지, 도심 일대에서 열린다.

cbeb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오래 머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