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빙속 김민선, 이상화 넘었다…7년 만에 동계체전 신기록 달성

송고시간2023-01-27 21:18

beta

'신빙속여제' 김민선(24·의정부시청)이 '빙속여제' 이상화(은퇴)가 갖고 있던 전국동계체육대회 여자 500m 최고 기록을 갈아치우며 우승을 차지했다.

김민선은 27일 서울 태릉국제빙상장에서 열린 제104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사전경기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일반부 500m에서 37초90의 대회 신기록으로 김현영(성남시청·38초97)을 1초 이상의 큰 격차로 따돌리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최근 미국 뉴욕주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제31회 동계세계대학경기대회(동계유니버시아드)에선 여자 500m 우승을 포함해 3관왕에 오르며 흐름을 이어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여자 500m 37초90 대회 신기록…귀국 3일 만에 놀라운 질주

김민선 '결승선을 향해'
김민선 '결승선을 향해'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김민선(의정부시청)이 27일 오후 서울 노원구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104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일반부 500M 경기에서 질주하고 있다. 2023.1.27 yatoya@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신빙속여제' 김민선(24·의정부시청)이 '빙속여제' 이상화(은퇴)가 갖고 있던 전국동계체육대회 여자 500m 최고 기록을 갈아치우며 우승을 차지했다.

김민선은 27일 서울 태릉국제빙상장에서 열린 제104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사전경기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일반부 500m에서 37초90의 대회 신기록으로 김현영(성남시청·38초97)을 1초 이상의 큰 격차로 따돌리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김민선은 2016년 이상화가 제97회 대회에서 달성한 기존 기록 38초10을 0.20초 앞당겼다.

김민선의 기세는 무서울 정도다. 그는 지난해 11월부터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컵 1∼4차 대회 여자 500m를 모두 석권했고, 특히 4차 대회에선 36초96의 개인 기록으로 이상화의 세계 기록(36초36)에 다가섰다.

기록 확인하는 김민선
기록 확인하는 김민선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김민선(의정부시청)이 27일 오후 서울 노원구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104회 전국동계체육대회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일반부 500M 경기를 마친 뒤 기록을 확인하고 있다. 2023.1.27 yatoya@yna.co.kr

최근 미국 뉴욕주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제31회 동계세계대학경기대회(동계유니버시아드)에선 여자 500m 우승을 포함해 3관왕에 오르며 흐름을 이어갔다.

지난 24일 귀국한 김민선은 시차 적응을 하기도 전에 동계체육대회에 출전해 다시 한번 의미 있는 기록을 작성했다.

남자 500m에선 월드컵 4차 대회 우승자인 김준호(강원도청)가 34초93의 대회 신기록으로 우승했다.

남자 5,000m에선 베테랑 이승훈(IHQ)이 6분40초49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