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만, 작년 8월 펠로시 방문 때 공군기 20여회 출격 엄호"

송고시간2023-01-25 11:30

beta

케빈 매카시 미국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 가능성이 주목되는 가운데 작년 8월 낸시 펠로시 당시 미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 때 대만 공군기가 20여 차례 출격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연합보 등 대만언론에 따르면 대만 공군은 지난해 8월 2일 펠로시 하원의장이 탑승한 전용기가 대만 타이베이 쑹산 공항에 안전하게 착륙할 수 있도록 공군기 20여 대를 출격시켜 공중 엄호를 진행했다.

대만 공군기가 대만 전역의 공군 기지에서 최소 20대가 출격해 중국 군용기 대응 임무를 수행, 펠로시 하원의장의 전용기가 동부 공역에서 안전하게 쑹산 공항에 착륙하도록 엄호했다고 덧붙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차이잉원 대만 총통(오른쪽)과 낸시 펠로시 전 미국 하원의장 (CG)
차이잉원 대만 총통(오른쪽)과 낸시 펠로시 전 미국 하원의장 (CG)

[연합뉴스TV 제공]

(타이베이=연합뉴스) 김철문 통신원 = 케빈 매카시 미국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 가능성이 주목되는 가운데 작년 8월 낸시 펠로시 당시 미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 때 대만 공군기가 20여 차례 출격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연합보 등 대만언론에 따르면 대만 공군은 지난해 8월 2일 펠로시 하원의장이 탑승한 전용기가 대만 타이베이 쑹산 공항에 안전하게 착륙할 수 있도록 공군기 20여 대를 출격시켜 공중 엄호를 진행했다.

당시 동남아 지역에서 출발한 펠로시 하원의장의 전용기가 필리핀 공역을 이용한 우회 노선을 이용해 대만에 도착했을 당시 중국군 군용기가 대만해협의 중간선을 넘어 남쪽과 북쪽에서 방해를 시도했다고 대만 공군은 설명했다.

이에 대만 공군기가 대만 전역의 공군 기지에서 최소 20대가 출격해 중국 군용기 대응 임무를 수행, 펠로시 하원의장의 전용기가 동부 공역에서 안전하게 쑹산 공항에 착륙하도록 엄호했다고 덧붙였다.

대만 언론의 펠로시의 대만 방문 우회 노선 보도
대만 언론의 펠로시의 대만 방문 우회 노선 보도

[대만 TVBS 방송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당시 대만 자유시보 등 중화권 매체는 남중국해와 대만해협 상공에서 중국군이 젠(J)-16D 전자전기 등과 4세대인 055형 구축함 등을 투입해 펠로시 의장의 전용기를 쫓았으나 실패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미국 권력 서열 3위로 1997년 뉴트 깅그리치 하원의장 이후 25년 만에 대만을 찾은 최고위급 미국 인사인 펠로시 의장의 방문에 대해 중국군은 보복 차원에서 대만 봉쇄 군사훈련을 진행했다. 또한 중국 군용기는 대만해협 중간선을 일상적으로 넘어섰다.

중국 인민해방군의 탄도 미사일 발사 모습
중국 인민해방군의 탄도 미사일 발사 모습

[중국 동부전구 위챗 계정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이에 추궈정 대만 국방부장(장관)은 지난해 10월 초 입법원(국회)에서 대만해협의 북쪽과 남쪽 지역에 출현하는 중국 군용기와 군함의 수량과 출현 횟수 외에 범위까지 큰 변화가 생겨 대만해협의 상태가 '뉴노멀'(New normal)에 진입했다고 설명했다.

연합보는 매카시 미 하원의장이 대만을 방문할 경우 중국군의 군사 압박 가능성에 대해 대만군이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대만 중앙통신(CNA)과 연합보 등 대만 매체들은 24일 매카시 의장이 올해 봄(3∼5월) 대만을 방문할 것이라는 미국 매체 '펀치볼뉴스'의 보도를 전했다.

jinbi100@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Rad30gyogb0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