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硏 "근로소득 증가율, 용산구가 21.3%로 1위…거제는 -4.4%"

송고시간2023-01-25 11:53

beta

서울 용산·성동구, 충북 진천군은 지난 몇 년간 평균 근로소득이 20% 이상 올랐지만 경남 거제시는 하락하는 등 지역별 격차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 25일 발표한 '2022 불평등 보고서: 현황과 쟁점' 자료에 따르면, 서울 용산구는 2016년 대비 2020년 평균 근로소득이 21.3%(5천352만원→6천492만원) 올라 전국 기초지방자치단체 중에서 상승률 1위를 기록했다.

조선업 불황을 겪은 경남 거제시의 평균 근로소득은 4.4% 떨어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불평등 보고서 발간 "강남 아파트 11억 뛸 때 사천시는 하락…보유세 강화해야"

근로소득
근로소득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서울 용산·성동구, 충북 진천군은 지난 몇 년간 평균 근로소득이 20% 이상 올랐지만 경남 거제시는 하락하는 등 지역별 격차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이 25일 발표한 '2022 불평등 보고서: 현황과 쟁점' 자료에 따르면, 서울 용산구는 2016년 대비 2020년 평균 근로소득이 21.3%(5천352만원→6천492만원) 올라 전국 기초지방자치단체 중에서 상승률 1위를 기록했다.

충북 진천군(21.2%), 서울 성동구(21.1%), 전북 순창군(20.9%), 광주 동구·경기 포천시(20.1%)가 뒤를 이었다.

다만 충북 진천군(2천789만원→3천380만원), 전북 순창군(2천715만원→3천282만원)은 상승률은 높았으나 평균 근로소득 수준 자체는 서울보다는 낮은 편이었다.

19.9% 오른 서울 강동구는 상승률 7위, 19.7% 오른 경기 과천시는 8위였다.

반대로 조선업 불황을 겪은 경남 거제시의 평균 근로소득은 4.4% 떨어졌다. 울산 북구는 1.4%, 울산 동구는 1.5% 오르는 데에 그쳐 평균 근로소득이 떨어진 거제시를 제외하고 상승률이 가장 낮게 나타났다.

평균 근로소득 증가율 순위
평균 근로소득 증가율 순위

[민주연구원 보고서]

지역별로 집값 상승률도 갈렸다.

민주연구원이 분석한 기초자치단체 집값 상승액 자료를 보면, 서울 강남구 아파트값은 2017년 10월 대비 2022년 10월 11억2천만원 올라 전국 시·군·구 중에서 상승 폭이 가장 컸다.

서울 서초구가 9억2천만원, 용산구 9억1천만원, 경기 과천시·서울 성동구 8억4천만원, 서울 송파구 7억6천만원 순이었다.

반대로 경남 사천시는 지난 5년간 아파트값이 800만원 하락했다. 경북 영천시는 변동이 없었고 경남 거제시는 200만원 오르는 데에 그쳤다.

무주택자 비율도 판이하게 나타났다.

서울 관악구는 무주택자 비율이 64.7%에 달해 전국 1위였고 경기 성남시 수정구(60.5%), 부산 기장군(59.0%), 서울 중구(59.0%)도 높게 나타났다.

인천 강화군, 전남 강진군 등은 무주택자 비율이 20%대에 불과했다.

민주연구원은 또 2020년 가구소득 지니계수를 분해한 결과, 전체 지니계수에서 부동산 소득의 기여도는 54%로, 임금소득(36%) 보다 높게 나타났다고 밝혔다.

양도소득세 등 부동산 가격 상승으로 인한 소득격차가 임금으로 발생한 격차보다 영향력이 더 컸다는 의미다.

이에 민주연구원은 "임금보다 부동산이 소득 불평등에 더 큰 영향을 미쳤다"면서 "투기 억제를 위해 보유세를 강화해 부동산이 효율적으로 운용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그래픽] 평균 근로소득 증감률
[그래픽] 평균 근로소득 증감률

(서울=연합뉴스) 이재윤 기자 = 더불어민주당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이 25일 발표한 '2022 불평등 보고서: 현황과 쟁점' 자료에 따르면, 서울 용산구는 2016년 대비 2020년 평균 근로소득이 21.3%(5천352만원→6천492만원) 올라 전국 기초지방자치단체 중에서 상승률 1위를 기록했다.
반대로 조선업 불황을 겪은 경남 거제시의 평균 근로소득은 4.4% 떨어졌다.
yoon2@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js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