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1만9538명 확진, 감소세 지속…중국발 입국자 양성률 2.7%(종합2보)

송고시간2023-01-25 10:24

beta

코로나19 겨울 재유행 감소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25일 신규 확진자 수는 1만9천 명대를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1만9천538명 늘어 누적 3천4만556명이 됐다고 밝혔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연휴 마지막 날인 전날 진단 검사가 증가한 영향이 반영되며 전날(1만2천262명)보다 7천276명 늘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1주전보다 1만7천여명 줄어…위중증 482명·사망 25명

코로나19 신규 확진
코로나19 신규 확진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사진은 24일 오후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선별검사소 모습. 2023.1.24 superdoo82@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코로나19 겨울 재유행 감소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25일 신규 확진자 수는 1만9천 명대를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1만9천538명 늘어 누적 3천4만556명이 됐다고 밝혔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연휴 마지막 날인 전날 진단 검사가 증가한 영향이 반영되며 전날(1만2천262명)보다 7천276명 늘었다.

그러나 1주일 전인 지난 18일(3만6천896명)보다 1만7천358명, 2주일 전인 지난 11일(5만4천329명)보다는 3만4천791명 각각 줄어 확연한 감소 추세를 나타냈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수요일 발표 기준으로는 지난해 7월 6일(1만9천352명) 이후 29주 만에 가장 적다. 전날까지도 연휴가 이어진 것이 영향을 미쳤다.

지난 19일부터 이날까지 1주일간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2만9천806명→2만7천408명→2만7천654명→1만6천624명→9천227명→1만2천262명→1만9천538명으로, 일평균 2만359명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 중 해외유입 사례는 29명으로 전날(31명)보다 2명 적다. 이 가운데 16명(55.2%)이 중국발 입국자다.

방대본에 따르면 전날 중국에서 출발해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한 사람 1천224명 중 단기 체류 외국인 295명이 공항에서 검사를 받고, 이중 8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양성률은 2.7%로 직전일(2.6%)과 비슷했으며, 12일째 한자릿수를 유지했다.

중국발 입국자에 대한 입국 후 PCR 전수 검사가 시작된 지난 2일 이후 단기 체류 외국인의 누적 양성률은 10.9%(6천396명 698명 확진)다.

지역별 확진자 수(해외유입 포함)는 경기 5천194명, 서울 3천187명, 부산 1천379명, 경남 1천292명, 인천 1천210명, 대구 1천89명, 경북 946명, 충남 892명, 전남 671명, 전북 633명, 대전 618명, 충북 559명, 울산 494명, 광주 460명, 강원 439명, 제주 263명, 세종 204명, 검역 8명이다.

이날 0시 기준 재원 중인 위중증 환자 수는 482명으로 전날(468명)보다 14명 많다. 중환자 병상 가동률은 전날 오후 5시 기준으로 29.4%다.

전날 사망자는 25명으로, 직전일(10명)보다 15명 많다.

누적 사망자는 3만3천270명, 누적 치명률은 0.11%다.

shiny@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