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암 투병' 안성기 "건강 아주 좋아져…새 영화로 뵙겠다"

송고시간2022-12-09 22:33

beta

암 투병 중인 배우 안성기는 9일 "제 건강 너무 걱정들 많이 해주시는데 아주 좋아지고 있다"며 "새로운 영화로 여러분들 뵙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안성기는 이날 건국대 새천년관에서 열린 '제58회 대종상 영화제' 시상식에서 공로상을 받았다.

그는 현장 시상식에 오지 못한 대신 사전에 녹화한 영상메시지에서 이같이 말하며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대종상 공로상 수상…영상메시지로 감사 인사

배우 안성기
배우 안성기

[제58회 대종상영화제 화면 캡처. 재배포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암 투병 중인 배우 안성기는 9일 "제 건강 너무 걱정들 많이 해주시는데 아주 좋아지고 있다"며 "새로운 영화로 여러분들 뵙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안성기는 이날 건국대 새천년관에서 열린 '제58회 대종상 영화제' 시상식에서 공로상을 받았다.

그는 현장 시상식에 오지 못한 대신 사전에 녹화한 영상메시지에서 이같이 말하며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화면 속의 그는 야구모자를 썼고 얼굴이 다소 부어 보였으나 평소처럼 또렷한 발음으로 감사 인사를 전했다.

안성기는 메시지에서 "오래오래 영화배우로 살면서 늙지 않을 줄 알았고, 또 나이를 잊어버리고 살았는데, 최근 들어 시간과 나이는 멈출 수 없다는 것을 실감하고 있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그는 "지금 우리의 영화와 영화인은 세계인의 주목을 받고 있다"면서 "그 영광의 뿌리는 우리 선배 영화인들이 심고 키운 것이고, 또 지금의 우리 탁월한 영화인들의 역량과 땀의 결과라고 생각한다"고 돌아봤다.

이어 "우리 영화와 영화인들의 발전을 기원하면서 대종상 행사 관계자 여러분께도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edd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