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SG 최정, 저소득층 환자 26명 인공관절 수술 돕는다

송고시간2022-12-09 14:35

최정 '홈런 하트'
최정 '홈런 하트'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간판타자 최정(35)이 저소득층 환자 26명의 인공관절 수술을 돕는다.

SSG 구단은 9일 "최정은 정규시즌 홈런 1개를 칠 때마다 국제바로병원과 함께 인천지역 소외계층 1명에게 인공관절 수술 본인부담금을 지원하는 '사랑의 홈런 캠페인'을 펼쳤다"며 "최정은 올 시즌 26개의 홈런을 터뜨려 총 26명의 환자가 수술을 받을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최정은 11년째 이 캠페인을 펼치고 있으며, 총 329명의 소외계층 환자들에게 인공관절 수술을 지원했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