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월드컵] 가나전 선발 출전 권창훈, 11일 논산 육군훈련소 재입소

송고시간2022-12-09 09:36

beta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에 출전했던 권창훈(28)이 논산 육군훈련소에 재입소한다.

권창훈의 소속팀 프로축구 김천 상무는 9일 "권창훈과 김지현, 이영재가 기초군사훈련을 마치기 위해 11일 논산 육군훈련소에 재입소한다"고 밝혔다.

7일 귀국한 권창훈은 카타르 월드컵 국가대표에 선발돼 가나와 조별리그 2차전에 선발 출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권창훈, 김지현, 이영재의 훈련소 입소 안내문.
권창훈, 김지현, 이영재의 훈련소 입소 안내문.

[김천 상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에 출전했던 권창훈(28)이 논산 육군훈련소에 재입소한다.

권창훈의 소속팀 프로축구 김천 상무는 9일 "권창훈과 김지현, 이영재가 기초군사훈련을 마치기 위해 11일 논산 육군훈련소에 재입소한다"고 밝혔다.

권창훈과 김지현, 이영재, 강윤성은 지난해 12월 27일 논산 육군훈련소에 입소해 기초군사훈련을 받았으나 강윤성을 제외한 세 명은 대표팀 소집, 전지 훈련 합류 등의 이유로 육군훈련소에서 1주일만 보낸 뒤 팀에 합류했다.

이에 따라 권창훈과 김지현, 이영재는 남은 훈련을 11일부터 2023년 1월 12일까지 받게 됐다.

7일 귀국한 권창훈은 카타르 월드컵 국가대표에 선발돼 가나와 조별리그 2차전에 선발 출전했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