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능 만점 현대청운고 권하은 양…"수다·노래로 스트레스 풀어"(종합)

송고시간2022-12-09 15:58

beta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만점을 받은 현대청운고등학교 3학년 권하은(18) 양은 9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한 문제, 한 문제 맞혀가야겠다는 마음으로 집중했다"고 비결을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표준점수 총합 기준으로는 전국 수석 차지

시험 땐 당황하지 않으려고 노력…"사람 돕는 의사 되고 싶어"

수능 만점자 현대청운고 3학년 권하은 양
수능 만점자 현대청운고 3학년 권하은 양

[본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김용태 기자 = "시간 안에 다 풀어야 한다는 생각밖에 없었어요. 차분히 하자고 마음을 잡은 것이 도움이 된 것 같아요."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만점을 받은 현대청운고등학교 3학년 권하은(18) 양은 9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한 문제, 한 문제 맞혀가야겠다는 마음으로 집중했다"고 비결을 밝혔다.

권양은 학교 기숙사에서 고교 생활을 보냈다.

코로나19 탓에 주말에도 외출이 금지돼 학원에 다니지는 못했다.

다른 학생들과 특별히 다르게 공부한 것은 없다고 한다.

그는 "문제집을 많이 푼 정도였다"며 "어려운 국어는 틀린 문제를 반복해서 풀었고 과학탐구는 새로운 유형, 다양한 문제를 찾아서 풀었다"고 말했다.

이어 "정시를 준비하는 주변 친구들이 많아 다들 열심히 공부했다"며 "그 모습을 보고 나도 힘을 낼 때가 많았다"고 덧붙였다.

이번 수능에서 만점을 받은 학생은 전국에서 권양 이외에도 재학생 1명과 재수생 1명 등 두 명이 더 있는데, 선택 과목에 따라 달라지는 표준점수의 총합을 기준으로는 권양이 전국 수석이다.

각 영역에서 권양이 받은 표준점수는 국어 134점, 수학 145점, 화학Ⅰ 75점, 생명과학Ⅱ 71점으로 총 425점이다.

특히 화학Ⅰ은 과학탐구 전체 영역에서 가장 높은 표준점수를 기록할 정도로 어려웠다.

구상우 부장 교사는 "하은이는 꾸준히 열심히 공부해왔다"며 "한 마디로, 공부하는 시간을 잘 확보하는 학생이다"고 설명했다.

권양은 공부로 쌓인 스트레스는 친구와 수다를 떨거나 고민을 상담하면서 날려버렸다고 한다.

고등학교에 입학한 후 2학년 때까지 노래 동아리 활동을 했기에, 갑갑할 때면 가끔 피아노실에 들어가 노래를 부르기도 했다.

시험 당일 당황하지 않으려고 노력했다.

모의고사 때 어려운 문제가 나와 당황했다가 시간 내 문제를 다 풀지 못한 경험이 있어서다.

이번 수능 시험에서도 3번이나 계산해도 답을 찾을 수 없는 문제와 맞닥뜨렸는데, 침착해야 한다고 되뇌며 다시 확인해 답을 골라냈다고 한다.

그는 의사가 되는 것이 꿈이다.

권양은 "초등학교 저학년 때까지 호흡기가 좋지 않아 자주 병원 신세를 졌다"며 "거기서 의사 선생님들을 보고 나도 남을 돕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권양은 현재 서울대, 연세대, 성균관대 의대에 지원한 상태다.

cant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