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금융위, BC카드·신한카드 등 8곳 데이터 전문기관 예비지정

송고시간2022-12-07 16:04

beta

금융회사 간 또는 금융회사와 비금융회사(기관) 간 가명 정보를 결합하는 신규 데이터 전문기관으로 8곳이 새롭게 예비 지정됐다.

금융위원회는 7일 정례회의에서 BC카드, LG CNS, 삼성SDS, 삼성카드[029780], 신한은행, 신한카드, 쿠콘[294570], 통계청을 신규 데이터 전문기관으로 예비 지정했다고 밝혔다.

금융위 의결을 통해 데이터 전문기관으로 예비지정된 8곳은 금감원 외부전문가 평가위원회의 심사 결과와 심사기준 등을 모두 충족한 것으로 평가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금융위원회
금융위원회

[금융위원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오주현 기자 = 금융회사 간 또는 금융회사와 비금융회사(기관) 간 가명 정보를 결합하는 신규 데이터 전문기관으로 8곳이 새롭게 예비 지정됐다.

금융위원회는 7일 정례회의에서 BC카드, LG CNS, 삼성SDS, 삼성카드[029780], 신한은행, 신한카드, 쿠콘[294570], 통계청을 신규 데이터 전문기관으로 예비 지정했다고 밝혔다.

데이터 전문기관은 기업들의 신청에 따라 데이터의 익명·가명 처리 적정성을 평가한 뒤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데이터를 결합해 주는 기관으로, 신용정보법에 따라 금융위가 지정한다.

지금까지는 신용정보법에 따라 데이터 전문기관으로 지정받은 곳은 신용정보원, 금융보안원, 금융결제원, 국세청 등 4곳에 불과했다.

그간 혁신적인 금융서비스 출현을 촉진하기 위해서는 데이터 전문기관을 확대해 데이터 결합을 활성화해야 한다는 의견이 지속해서 제기돼왔다.

금융위 의결을 통해 데이터 전문기관으로 예비지정된 8곳은 금감원 외부전문가 평가위원회의 심사 결과와 심사기준 등을 모두 충족한 것으로 평가됐다.

예비 지정된 8곳은 데이터 전문기관 업무 수행을 위한 설비 구축 등 준비를 거쳐 본 지정을 신청할 계획이다.

viva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