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키움증권 "크래프톤, 유저 확장 어려워"…목표가 하향

송고시간2022-12-07 08:27

beta

키움증권[039490]은 7일 크래프톤[259960]이 최근 출시한 호러 게임 '칼리스토 프로토콜'에 대해 "대중적 관점의 트리플 A급 게임으로 포지셔닝은 어렵다"며 목표가를 낮췄다.

김진구 키움증권 연구원은 이날 보고서에서 코스피 상장사 크래프톤 목표가를 기존 30만원에서 25만원으로 낮췄다.

그는 '칼리스토 프로토콜'에 대해 "고어한 장르에서 근접 방식 타격감을 선호하는 로열 유저 중심의 팬층을 형성했다고 보이나 공포라는 장르에서 보다 새로운 게임성으로 유저 확장을 가져오기엔 힘든 상황"이라고 평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크래프톤 지스타 부스
크래프톤 지스타 부스

[크래프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키움증권[039490]은 7일 크래프톤[259960]이 최근 출시한 호러 게임 '칼리스토 프로토콜'에 대해 "대중적 관점의 트리플 A급 게임으로 포지셔닝은 어렵다"며 목표가를 낮췄다.

김진구 키움증권 연구원은 이날 보고서에서 코스피 상장사 크래프톤 목표가를 기존 30만원에서 25만원으로 낮췄다.

그는 '칼리스토 프로토콜'에 대해 "고어한 장르에서 근접 방식 타격감을 선호하는 로열 유저 중심의 팬층을 형성했다고 보이나 공포라는 장르에서 보다 새로운 게임성으로 유저 확장을 가져오기엔 힘든 상황"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칼리스토 프로토콜 출시 이후 PC 버전을 중심으로 최적화 문제가 너무 크게 발생했다"며 "패치를 통해 스팀 유저 평점이 어느 정도 회복됐지만 여전히 최적화 문제는 진행 중이며 게임성과 맞물려 안정적 범위 내의 긍정적 피드백 확보까지는 꽤 오랜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내다봤다.

김 연구원은 그러면서 "최적화 문제는 게임성의 중요한 요소이기에 이를 보정하지 않고 출시한 것은 개발사 레퍼런스에 부정적인 기록으로 남을 것"이라면서 "후속 차기작이 나온다고 하더라도 이에 대한 기대치를 높게 가져가기는 어렵다"고 지적했다.

nor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