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영우·파친코, 美 크리틱스초이스 후보…오징어게임 수상 잇나

송고시간2022-12-07 07:08

beta

한국 오리지널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이하 우영우)와 '파친코'가 미국 크리틱스스초이스어워즈의 최우수 외국어 드라마 부문 후보에 나란히 올랐다.

크리틱스초이스협회(CCA)는 6일(현지시간) 제28회 시상식의 TV 부문 외국어시리즈상 후보 작품으로 우영우와 파친코를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한국 드라마가 크리틱스초이스 TV 부문 후보에 오른 것은 '오징어 게임'에 이어 두 번째이자 2년 연속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나란히 최우수 외국어드라마 도전…한국 작품 2년 연속 후보 올라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EN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한국 오리지널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이하 우영우)와 '파친코'가 미국 크리틱스초이스어워즈의 최우수 외국어 드라마 부문 후보에 나란히 올랐다.

크리틱스초이스협회(CCA)는 6일(현지시간) 제28회 시상식의 TV 부문 외국어시리즈상 후보 작품으로 우영우와 파친코를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우영우와 파친코는 각각 미국 스트리밍 플랫폼 넷플릭스와 애플TV+를 통해 방영됐다.

두 작품은 최우수 외국어 드라마상을 놓고 '여총리 비르기트'(넷플릭스), '1899'(넷플릭스), '가르시아!'(HBO 맥스), '더 킹덤 엑소더스'(무비), '클레오'(넷플릭스), '나의 눈부신 친구'(HBO), '테헤란'(애플TV+)과 경쟁을 펼친다.

크리틱스초이스는 미국 방송·영화 비평가들이 작품성과 출연 배우들의 연기력을 평가해 주는 상으로, TV와 영화 부문으로 나눠 수여된다.

드라마 '파친코'
드라마 '파친코'

[애플TV+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국 드라마가 크리틱스초이스 TV 부문 후보에 오른 것은 '오징어 게임'에 이어 두 번째이자 2년 연속이다.

크리틱스초이스는 작년 11월 최우수 외국어 시리즈와 남우주연상 후보에 오징어 게임과 이정재를 각각 지명했다.

두 작품이 크리틱스초이스 후보 명단에 이름을 올리면서 한국 드라마 수상의 영광을 이어갈지 주목된다.

오징어 게임은 올해 3월 시상식에서 2관왕에 오르는 등 크리틱스초이스 역사상 최초로 한국 드라마 수상이라는 기록을 세웠다.

제28회 크리스틱스초이스 어워즈 시상식은 내년 1월 15일 로스앤젤레스(LA)의 페어몬트 센추리 플라자 호텔에서 열린다.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