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당 몫 정보위원장 경선…행안위 등 4곳은 사실상 내정

송고시간2022-12-06 17:38

beta

오는 8일 새로 뽑는 여당 몫 국회 5개 상임위원장 후보자의 윤곽이 잡혔다.

6일 국민의힘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후보자 등록 마감 결과 ▲ 외교통일위원장 김태호 ▲ 국방위원장 한기호 ▲ 기획재정위원장 윤영석 ▲ 행정안전위원장 장제원 등 4명의 3선 의원이 단독 입후보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 = 오는 8일 새로 뽑는 여당 몫 국회 5개 상임위원장 후보자의 윤곽이 잡혔다.

6일 국민의힘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후보자 등록 마감 결과 ▲ 외교통일위원장 김태호 ▲ 국방위원장 한기호 ▲ 기획재정위원장 윤영석 ▲ 행정안전위원장 장제원 등 4명의 3선 의원이 단독 입후보했다.

정보위원장의 경우 박덕흠(3선) 하태경(3선) 의원이 복수로 입후보해 경선을 치를 가능성이 있다.

국민의힘은 단독 후보의 경우 오는 8일 의원총회에서 찬반 투표 없이 박수로 추대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뽑히는 상임위원장의 임기는 내년 1월부터 21대 국회가 끝나는 2024년 5월 말까지다.

다만 이번에 선출된 행안위원장은 지난 7월 여야 원내대표 합의에 따라 내년 5월까지만 위원장을 맡는다. 6월1일부터는 행안위원장이 더불어민주당 측으로 넘어가고 과방위원장을 국민의힘이 가지고 오게 된다.

주호영 원내대표 발언 듣는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과 의원들
주호영 원내대표 발언 듣는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과 의원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minary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