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솔로로 돌아온 샤이니 민호 "저 자신 증명하고 싶었죠"

송고시간2022-12-06 15:31

beta

그룹 샤이니의 민호는 6일 오후 미니음반 '체이스'(CHASE)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제 이야기를 앨범에 담을 수 있어서 너무나 신나고 즐거웠다"고 돌아봤다.

민호는 이 곡을 통해 비단 '사랑' 뿐만 아니라 '가수로서의 민호'를 증명하고 싶었다고 했다.

그는 "그동안 일하면서 실패와 성공을 떠나서 내 결과물을 통해 자신을 증명하고 싶었던 적이 많았다"며 "가사가 잘 나와서 그 이야기를 담을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데뷔 후 첫 솔로 음반 '체이스' 공개…"한 마디로 제 감성 모음집"

샤이니 민호
샤이니 민호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안정훈 기자 = "평소에 도전하고 싶었던 힙합과 아르앤드비(R&B) 장르를 기반으로 한 다채로운 음악들로 앨범을 채웠어요. 한 마디로 민호의 감성 모음집이죠."

그룹 샤이니의 민호는 6일 오후 미니음반 '체이스'(CHASE)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제 이야기를 앨범에 담을 수 있어서 너무나 신나고 즐거웠다"고 돌아봤다.

'체이스'는 민호가 2008년 샤이니로 데뷔한 이후 14년 만에 내는 첫 솔로 음반이다. 그는 샤이니 멤버로서는 마지막 솔로 데뷔이기에 퍼즐의 마지막 조각을 맞추는 심경이었다고 했다.

"앞서 나온 네 멤버의 솔로 음반이 제 책장에 있는데, 이번에 나온 제 음반을 빈자리에 넣어서 퍼즐을 완성하면 정말 뿌듯할 거 같아요."

신보에는 타이틀곡 '놓아줘'를 비롯해 '러너웨이'(Runaway), '프루브 잇'(Prove It), '워터폴'(Waterfall), '초이스'(Choice), '하트브레이크'(Heartbreak) 등 6곡이 수록됐다.

'놓아줘'는 묵직한 베이스 사운드와 반복적인 피아노 멜로디가 어우러진 팝 장르 곡으로, 싱어송라이터 제미나이가 노래에 참여했다.

민호는 "꿈속에서 만난 한 사람을 쫓아가지만 결국 닿지 못하고 깨어났을 때 느끼는 공허한 감정을 표현했다"고 말했다.

샤이니 민호
샤이니 민호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프루브 잇'은 비록 보이지 않는 사랑이지만 그것의 존재를 증명해내고자 하는 마음을 표현했다. 민호는 이 곡을 통해 비단 '사랑' 뿐만 아니라 '가수로서의 민호'를 증명하고 싶었다고 했다.

그는 "그동안 일하면서 실패와 성공을 떠나서 내 결과물을 통해 자신을 증명하고 싶었던 적이 많았다"며 "가사가 잘 나와서 그 이야기를 담을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민호는 '러너웨이'의 작사에 참여하면서 어느덧 가요계에서 14년을 보낸 가수로서의 역량을 뽐내기도 했다.

그는 가사의 영감을 어디서 얻느냐는 질문에 "시를 보면서 영감을 많이 얻었다"고 답했다.

"책 한 권을 읽는 건 시간이 좀 벅찰 때가 있는데, 시는 10분을 읽어도 30여개가 저한테 다가오는 느낌이에요."

민호는 샤이니로 데뷔한 이래 '누난 너무 예뻐', '산소 같은 너', '아.미.고'등을 히트시키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번에는 홀로 돌아왔지만, 그는 여전히 그룹 샤이니임을 강조했다.

"제 본체는 샤이니의 민호이고, 그 안에서 솔로 아티스트 민호가 나와서 첫 앨범을 내놓은 것이에요. 그래서 큰 틀은 전혀 변하지 않았죠. 하하"

hu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