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월드컵] 브라질 대승 물꼬 튼 네이마르의 우승 다짐…"더 높은 곳까지"

송고시간2022-12-06 08:24

beta

브라질의 한국전 대승에 이바지한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가 월드컵 우승을 다짐했다.

네이마르는 6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974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한국과 16강전에 선발 출격해 페널티킥 추가 골을 넣는 등 브라질의 4-1 대승에 일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비니시우스 선제골 돕고 PK 추가 골…한국전 4-1 승리 앞장서

환호하는 네이마르
환호하는 네이마르

(도하=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6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974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전 대한민국과 브라질의 경기. 부상에서 복귀한 네이마르가 페널티킥을 성공한 뒤 환호하고 있다. 2022.12.6 utzza@yna.co.kr

(도하=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한국전을 바탕으로 더 높은 곳까지 올라가겠습니다."

브라질의 한국전 대승에 이바지한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가 월드컵 우승을 다짐했다.

네이마르는 6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974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한국과 16강전에 선발 출격해 페널티킥 추가 골을 넣는 등 브라질의 4-1 대승에 일조했다.

네이마르는 조별리그 1차전 세르비아와 경기에서 발목 부상을 당해 2, 3차전에 결장했다. 이번 한국전을 통해 3경기 만에 그라운드로 복귀했다.

브라질 공격 2선에 선 네이마르는 가벼운 몸놀림으로 공격을 조율했다. 빠른 판단과 정확한 패스로 최전방의 히샤를리송(토트넘)과 좌우 측면의 비니시우스(레알 마드리드), 하피냐(FC바르셀로나)에게 득점 기회를 안겼다.

8강 진출에 환호하는 네이마르
8강 진출에 환호하는 네이마르

(도하=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6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974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전 한국과 브라질 경기.
4-1 승리를 거둬 8강 진출에 성공한 브라질 네이마르(왼쪽) 등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2022.12.6 kane@yna.co.kr

전반 7분 비니시우스의 선제골을 도운 네이마르는 곧이어 히샤를리송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전반 13분 성공시키며 대승의 물꼬를 텄다.

네이마르는 이날 경기 '플레이어 오브 더 매치'(POTM)로 선정됐다.

네이마르는 경기 뒤 기자회견에서 "다시 그라운드로 돌아올 수 있어 감사드린다. 물리치료를 잘해준 스태프에게 고맙다"며 감사 인사부터 했다.

이어 "부상을 입은 날 매우 힘들었다. 다시 뛰지 못할까 두려웠다"면서 "하지만 오늘 발목에 통증을 전혀 느끼지 못했다. 경기력에 만족한다"고 말했다.

네이마르는 또 "내가 POTM으로 선정됐지만, 나 말고도 우리 팀에 잘한 선수가 많았다. 8강으로 가고 싶었기에 열심히 뛰었다"며 자신을 낮췄다.

네이마르의 목표는 단연 생애 첫 월드컵 우승이다.

페널티킥 성공하는 네이마르
페널티킥 성공하는 네이마르

(도하=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6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974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전 대한민국과 브라질의 경기. 부상에서 복귀한 네이마르가 페널티킥을 성공하고 있다. 2022.12.6 utzza@yna.co.kr

브라질은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 통산 5번째 우승을 이룬 뒤 한 번도 월드컵 정상에 서지 못했다.

브라질 팬들은 공격진 중량감이 정점에 달한데다, 네이마르의 기량에 물이 오른 지금이 20년 만의 월드컵 우승을 이룰 적기라며 기대감을 키우고 있다.

네이마르는 "오늘 내 플레이에 개선의 여지는 있다. 100% 만족은 나에게 없다"면서도 "오늘 한국전을 바탕으로 더 높은 곳까지 올라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우승은 꿈이자 목표다. 오늘도 우리는 상대를 얕보지 않고 열심히 경기를 치렀고, 승리했다"고 강조했다.

ahs@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WNrI8VeZxRE


댓글쓰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