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강서구에 5호 청년취업사관학교…문과생 맞춤 교육

송고시간2022-12-06 11:15

beta

서울시는 청년 디지털 인재 양성기관 '청년취업사관학교' 5호 캠퍼스를 강서구 서울산업진흥원(SBA) 국제유통센터 1층에 열었다고 6일 밝혔다.

오세훈 시장의 역점 사업인 청년취업사관학교는 청년 구직자에게 디지털 신기술 분야 실무교육부터 멘토링, 취·창업 연계까지 지원하는 기관이다.

강서 캠퍼스는 문과 졸업생(IT 비전공자)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디지털전환(DT) 과정을 중심으로 디지털 마케팅과 홍보 분야에 집중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디지털 마케팅·홍보 분야 실무교육…채용 연계도 지원

서울시 청년취업사관학교 5호 캠퍼스
서울시 청년취업사관학교 5호 캠퍼스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시는 청년 디지털 인재 양성기관 '청년취업사관학교' 5호 캠퍼스를 강서구 서울산업진흥원(SBA) 국제유통센터 1층에 열었다고 6일 밝혔다.

오세훈 시장의 역점 사업인 청년취업사관학교는 청년 구직자에게 디지털 신기술 분야 실무교육부터 멘토링, 취·창업 연계까지 지원하는 기관이다.

강서 캠퍼스는 문과 졸업생(IT 비전공자)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디지털전환(DT) 과정을 중심으로 디지털 마케팅과 홍보 분야에 집중한다.

캠퍼스가 자리한 국제유통센터 내 라이브 방송 스튜디오와 콘텐츠 제작 시스템을 활용해 실무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공모에서 선정된 교육전문기관이 콘텐츠 제작(30명)과 마케터 양성(40명) 2개 과정을 운영한다.

교육생들이 원하는 직장에 취업할 수 있도록 직업 상담사(잡코디)를 통해 기업 발굴, 취업 상담, 채용연계 등도 지원한다.

앞서 청년취업사관학교 4개 캠퍼스(영등포·금천·마포·용산)에서 교육과정을 수료하고, 일자리 연계 지원을 받은 532명 중 72.4%인 385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시는 올해 안에 강동구와 동작구에 캠퍼스를 추가로 열어 총 7개 캠퍼스에서 1천150명에게 실무교육과 취·창업 연계를 지원할 계획이다.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