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월드컵] BBC "한국서 손흥민은 축구를 초월한 선수…슈퍼히어로"

송고시간2022-12-05 16:11

beta

영국 BBC방송은 5일 벤투호를 카타르 월드컵 16강에 올린 주장 손흥민(30·토트넘)이 우리나라 축구 팬들에게 갖는 의미를 조명했다.

BBC는 카타르에서 만난 팬들의 반응을 종합해 "손흥민은 슈퍼스타, 우상, 슈퍼히어로처럼 존경받는다. 그 이면에서 한 국가의 희망을 짊어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BBC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마르세유와 경기 중 왼쪽 눈 주변에 골절상을 입어 많은 한국인이 월드컵 출전 가능성을 우려했다"며 "하지만 제때 회복했고, '슈퍼히어로'라는 수식어에 걸맞게 검은 보호대를 차고 합류했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기뻐서 흘리는 눈물
기뻐서 흘리는 눈물

(알라이얀=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지난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에서 승리를 거두며 16강 진출에 성공한 대표팀 손흥민이 경기 종료 뒤 그라운드에 주저앉아 기쁨의 눈물을 흘리고 있다. 2022.12.3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의진 기자 = "한국 대표팀의 주장 손흥민은 고국에서 축구를 초월한 선수다."

영국 BBC방송은 5일 벤투호를 카타르 월드컵 16강에 올린 주장 손흥민(30·토트넘)이 우리나라 축구 팬들에게 갖는 의미를 조명했다.

BBC는 카타르에서 만난 팬들의 반응을 종합해 "손흥민은 슈퍼스타, 우상, 슈퍼히어로처럼 존경받는다. 그 이면에서 한 국가의 희망을 짊어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한 팬은 BBC에 "손흥민이 미국 팝의 디바 비욘세보다 유명하다"고 했고, 다른 팬은 "손흥민 덕에 한국인이라는 사실이 자랑스럽다"고 표현했다.

이 방송은 조별리그 중 팬들의 유니폼에는 항상 손흥민의 이름이 박혀 있다고 짚었고, 우루과이와 1차전 대형 스크린에 손흥민이 등장하자 경기장 내 함성이 가득 찼다고 돌아봤다.

16강 준비하는 손흥민
16강 준비하는 손흥민

(도하=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전 브라질과의 경기를 앞둔 축구대표팀의 손흥민이 4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알에글라 훈련장에서 훈련하고 있다. 2022.12.4 utzza@yna.co.kr

특히 월드컵 전 안면부를 다쳤는데도 보호대를 차고 그라운드로 돌아온 극적인 서사에 주목했다.

BBC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마르세유와 경기 중 왼쪽 눈 주변에 골절상을 입어 많은 한국인이 월드컵 출전 가능성을 우려했다"며 "하지만 제때 회복했고, '슈퍼히어로'라는 수식어에 걸맞게 검은 보호대를 차고 합류했다"고 설명했다.

손흥민이 그간 태극마크를 달고 이룬 업적도 소개했다.

그는 A매치(국가대표팀 간 경기) 107경기에 출전해 35골을 넣었다.

손흥민, 이번엔 기쁨의 눈물
손흥민, 이번엔 기쁨의 눈물

(알라이얀=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에서 승리를 거두며 16강 진출에 성공한 대표팀 손흥민이 울먹이며 기뻐하고 있다. 2022.12.3 superdoo82@yna.co.kr

이런 기록을 전한 BBC는 "한국 선수 중 월드컵에서 손흥민보다 많은 골을 넣은 선수는 없다"고 짚었다.

손흥민은 현재 월드컵 2개 대회 연속 득점에 성공해 총 3골을 기록 중이다. 박지성, 안정환(이상 은퇴)과 한국 선수 역대 최다 타이기록이다.

카타르에서 아직 골 맛을 보지 못한 손흥민은 대신 귀중한 어시스트로 대표팀의 극적인 16강 진출을 이끌었다.

포르투갈과 조별리그 3차전에서 후반 추가 시간 수십 미터를 단독 드리블로 전진한 후 황희찬(울버햄프턴)에게 절묘한 패스를 전달해 2-1로 경기를 뒤집는 데 일조했다.

이 결승 패스 덕에 승점 3을 챙긴 벤투호는 우루과이를 꺾고 H조 2위 자리를 차지했다.

결승골 어시스트 하는 손흥민
결승골 어시스트 하는 손흥민

(알라이얀=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 손흥민이 황희찬의 결승골을 어시스트하고 있다. 2022.12.3 utzza@yna.co.kr

BBC는 "손흥민은 보호대를 벗어던진 채 무릎을 꿇었다. 감격에 휩싸인 그의 얼굴 위로 눈물이 흘러내렸다"며 당시 상황을 묘사했다.

손흥민은 경기 후 "선수들이 얼마나 노력하는지 알고 그걸 누구보다 가까이서 봐서 분명히 더 높은 위치로 갈 자격이 있다고 생각해 정말 기뻤다"고 '눈물의 의미'를 설명했다.

BBC는 손흥민이 한국인들의 용기를 북돋아 주는 희망의 상징이라고 해설했다.

방송은 "16강전 상대 브라질은 우승 후보지만 한국 축구 팬들은 고국의 스타 손흥민이 있다면 기회도 있다고 믿는다"고 전했다.

이어 "슈퍼스타가 여럿인 브라질과 달리 누가 한국의 슈퍼스타인지는 명백하다"며 "8강 진출을 노리는 손흥민은 다시 국가의 희망을 어깨에 짊어진다"고 덧붙였다.

벤투호, 도하의 기적을 재현하다
벤투호, 도하의 기적을 재현하다

(알라이얀=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3일 오전(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에서 승리를 거두며 16강 진출에 성공한 대표팀 선수들이 기뻐하며 그라운드에서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2022.12.3 superdoo82@yna.co.kr

pual07@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