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AIST, 인간 근육과 유사하면서 17배 강한 인공 근육 개발

송고시간2022-12-05 13:42

beta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신소재공학과 김상욱 교수와 부산대 안석균 교수 연구팀이 인간 근육과 유사하면서도 최대 17배 강한 힘을 내는 인공 근육을 개발했다고 5일 밝혔다.

원격 제어할 수 있는 인공 근육은 인간 근육의 작업 수행 능력을 17배, 출력 밀도는 6배를 각각 능가하는 운동 능력을 구현했다.

김상욱 교수는 "실용성 높은 인공 근육 소재는 생체 로봇 등 다양한 미래 산업과 웨어러블 장치에 활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그래핀·액정 복합소재 이용…생체 로봇 등 미래 산업 활용

인공 근육 섬유 제작 개략도 및 내부 수축·이완 구조 도식
인공 근육 섬유 제작 개략도 및 내부 수축·이완 구조 도식

[한국과학기술원(KAIST)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김준호 기자 =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신소재공학과 김상욱 교수와 부산대 안석균 교수 연구팀이 인간 근육과 유사하면서도 최대 17배 강한 힘을 내는 인공 근육을 개발했다고 5일 밝혔다.

연구팀은 온도 변화에 따라 동물 근육과 같이 크게 수축을 일으키는 액정 물질에 고품질 그래핀을 적용한 신소재로 인공 근육을 만들었다.

원격 제어할 수 있는 인공 근육은 인간 근육의 작업 수행 능력을 17배, 출력 밀도는 6배를 각각 능가하는 운동 능력을 구현했다.

연구팀은 실제 인공 근육을 이용해 1㎏ 아령을 들어 올리는 데 성공했고, 해당 신소재를 이용한 인공 자벌레는 살아 있는 자벌레보다 3배나 빠른 속도로 움직였다.

김상욱 교수는 "실용성 높은 인공 근육 소재는 생체 로봇 등 다양한 미래 산업과 웨어러블 장치에 활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국제학술지인 네이처 나노테크놀로지에 지난 10월 27일 실렸다.

kjun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