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월드컵] 맨해튼 한복판서 "대한민국"…16강 드라마에 뉴요커들 환호

송고시간2022-12-03 04:44

beta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펼쳐진 한국의 극적인 16강 진출 드라마에 뉴요커들도 환호했다.

뉴욕한인회가 뉴욕코리아타운협회과 함께 맥도날드의 후원으로 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시 맨해튼 그릴리스퀘어파크에서 주최한 월드컵 거리응원전에는 200여 명이 모여 목이 터져라 "대한민국"을 외쳤다.

대부분 한인들이었지만 한국을 응원하는 백인, 흑인, 히스패닉 등 타민족 뉴요커들도 적지 않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인회 주최 응원전에 타민족 팬들도 동참…대형스크린 보며 태극기 흔들어

미국 뉴욕시 맨해튼에서 펼쳐진 카타르 월드컵 한국-포르투갈전 거리응원
미국 뉴욕시 맨해튼에서 펼쳐진 카타르 월드컵 한국-포르투갈전 거리응원

[뉴욕한인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펼쳐진 한국의 극적인 16강 진출 드라마에 뉴요커들도 환호했다.

뉴욕한인회가 뉴욕코리아타운협회과 함께 맥도날드의 후원으로 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시 맨해튼 그릴리스퀘어파크에서 주최한 월드컵 거리응원전에는 200여 명이 모여 목이 터져라 "대한민국"을 외쳤다.

대부분 한인들이었지만 한국을 응원하는 백인, 흑인, 히스패닉 등 타민족 뉴요커들도 적지 않았다.

한인회의 소셜미디어 안내를 보고 동참한 '친한파' 뉴요커들은 물론 근처를 지나다 우연히 응원전을 접하고 합류한 현지 축구팬들도 있었다. 이들은 한인회로부터 태극기를 받아가 한인들과 함께 태극기를 흔들며 한국팀을 응원했다.

미국 뉴욕시 맨해튼에서 펼쳐진 카타르 월드컵 한국-포르투갈전 거리응원
미국 뉴욕시 맨해튼에서 펼쳐진 카타르 월드컵 한국-포르투갈전 거리응원

[뉴욕한인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미국 뉴욕시 맨해튼에서 펼쳐진 카타르 월드컵 한국-포르투갈전 거리응원
미국 뉴욕시 맨해튼에서 펼쳐진 카타르 월드컵 한국-포르투갈전 거리응원

[뉴욕한인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후원사인 맥도날드는 대형 스크린을 설치하고 막대풍선과 무료 감자튀김을 나눠주며 응원 열기를 달궜다.

경기 시작 5분도 안돼 포르투갈에 선제골을 허용한 직후에는 실망의 탄식이 새어 나왔지만, 응원단은 희망을 잃지 않고 대한민국을 외치면서 '짝짝짝 짝짝' 박수로 역전을 기원했다. 몇몇 한인들은 냄비를 가져와 꽹과리처럼 두들기기도 했다.

결국 동점골이 터지고, 종료 직전 추가시간에 역전골까지 나오자 응원단은 서로 얼싸안고 환호성을 지르며 열광했다.

미국 내 월드컵 주관 방송사인 폭스뉴스도 이날 현장에 나와 한인들의 응원 열기를 카메라에 담아갔다.

찰스 윤 뉴욕한인회장은 "맨해튼 한복판에서 여러 민족이 함께 와서 응원하는 모습을 보니 감회가 남다르다"면서 "16강에 진출해서 뿌듯하고, 16강전도 거리응원을 마련할지 논의하겠다"고 말했다.

미국 뉴욕시 맨해튼에서 펼쳐진 카타르 월드컵 한국-포르투갈전 거리응원
미국 뉴욕시 맨해튼에서 펼쳐진 카타르 월드컵 한국-포르투갈전 거리응원

[뉴욕한인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firstcircl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M5TeTf6-zaE


댓글쓰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