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총리실, 공군기지, 군수공장…스페인 곳곳에 화약 담긴 편지배달

송고시간2022-12-01 21:31

beta

페드로 산체스 스페인 총리 앞으로 "불꽃을 일으키는 장치"가 들어있는 편지가 지난4주 배달됐으나, 보안팀이 이를 해체했다고 내무부가 1일(현지시간) 밝혔다.

내무부는 성명을 내어 봉투 안에 담겨있던 장치는 전날 마드리드에 있는 우크라이나 대사관에서 폭발한 편지에 들어있던 장치와 유사하다고 설명했다고 로이터, AFP 통신 등이 전했다.

스페인 총리실과 우크라이나 대사관 등으로 배달된 봉투는 모두 비슷하게 생겼으며, 안에는 화약과 함께 화약을 태울 수 있는 전기 점화 장치가 들어있었다고 로이터 통신이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스페인 주재 우크라이나 대사관 앞을 지키고 있는 경찰들
스페인 주재 우크라이나 대사관 앞을 지키고 있는 경찰들

[AP=연합뉴스. 재판매 및 DB 금지]

(파리=연합뉴스) 현혜란 특파원 = 페드로 산체스 스페인 총리 앞으로 "불꽃을 일으키는 장치"가 들어있는 편지가 지난4주 배달됐으나, 보안팀이 이를 해체했다고 내무부가 1일(현지시간) 밝혔다.

내무부는 성명을 내어 봉투 안에 담겨있던 장치는 전날 마드리드에 있는 우크라이나 대사관에서 폭발한 편지에 들어있던 장치와 유사하다고 설명했다고 로이터, AFP 통신 등이 전했다.

우크라이나 대사관 직원은 우크라이나 대사에게 보내온 편지 봉투 속에 담겨 있는 상자를 열어보다가, 상자가 폭발해 손가락에 가벼운 상처를 입었다.

같은 날 오후 스페인 북동부 사라고사에 있는 군수업체 인스탈라자 본사에도 유사한 장치가 담긴 편지가 도착했으나, 경찰이 이를 처리해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AP 통신 등에 따르면 스페인은 인스탈라자가 생산하는 C90 대전차화기를 러시아의 침공에 맞서 싸우고 있는 우크라이나에 공급했다.

마드리드 외곽에 있는 공군기지에 소재한 유럽연합(EU) 위성센터와 국방부 청사에도 이날 오전 의심스러운 소포가 배달됐으나 보안팀이 이를 발견해 처리했다.

스페인 총리실과 우크라이나 대사관 등으로 배달된 봉투는 모두 비슷하게 생겼으며, 안에는 화약과 함께 화약을 태울 수 있는 전기 점화 장치가 들어있었다고 로이터 통신이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번 사건은 테러 범죄를 담당하는 스페인 고등법원이 수사하고 있다.

runran@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md4g0r1SFLo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