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한반도의 오늘] 10주년 맞은 북한 항공절…공군 창군일 대신 김일성 지시일 기념

송고시간2022-12-01 16:30

beta

북한이 공군의 날 격인 '항공절'(11월 29일) 10주년을 맞아 다양한 행사를 진행했다.

1일 북한 매체들에 따르면 지난달 28∼29일 평양에서 대대적인 항공절 기념행사가 열렸다.

김정은 위원장이 2012년 5월 초 항공 및 반항공군 사령부를 시찰하면서 "(김일성 주석에 의해) 항공대가 창설된 날을 영원히 기념하도록 11월 29일을 항공절로 정하라"고 지시해 제정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북한, '항공절' 기념행사 진행
북한, '항공절' 기념행사 진행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이 항공절(11.29) 기념행사를 28일과 29일 평양에서 진행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일 보도했다. 2022.12.1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현석 기자 = 북한이 공군의 날 격인 '항공절'(11월 29일) 10주년을 맞아 다양한 행사를 진행했다.

1일 북한 매체들에 따르면 지난달 28∼29일 평양에서 대대적인 항공절 기념행사가 열렸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지난달 4일 한미 연합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에 대응해 전투기 500대가 동원된 시위성 비행에 참여한 5개 사단, 20여 개 연대의 비행사 705명을 노동당 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 불러 격려했다.

당 중앙군사위원장을 겸하는 김 위원장은 공군 지휘관과 전투비행사들에게 군사칭호를 올려주라고 명령해 한 계급 승진과 더불어 장령(장성)예복이 수여되도록 했다. 이들에게는 훈장과 메달도 전달됐다.

김광혁 항공 및 반항공군(한국 공군 격) 사령관에게는 '영웅' 칭호와 함께 금별메달과 국기훈장 제1급이 부여됐다.

김정은, '대남 시위비행' 비행사들 승진시켜…"공군승리의 해"
김정은, '대남 시위비행' 비행사들 승진시켜…"공군승리의 해"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달 남한을 겨냥한 시위성 비행에 투입된 공군 비행사들에 대한 대대적 승진 인사와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며 격려했다. 조선중앙통신은 1일 "항공절 기념행사가 11월 28일과 29일 평양에서 진행되였다"고 보도했다.[조선중앙통신 홈페이지 캡처] 2022.12.1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북한이 성대하게 기념한 항공절은 1945년 김일성 주석이 '항공 및 반항공군'의 효시인 조선항공대 조직 구성방안을 처음 제시한 11월 29일을 기념하는 날이다. 김정은 위원장이 2012년 5월 초 항공 및 반항공군 사령부를 시찰하면서 "(김일성 주석에 의해) 항공대가 창설된 날을 영원히 기념하도록 11월 29일을 항공절로 정하라"고 지시해 제정됐다.

김 주석은 1945년 신의주항공협회를 찾아 항공대 구성을 제안한 이후 여러 지역 항공협회지부를 통합해 조선항공협회를 출범시켰으며 1947년 첫 정규비행대인 조선항공대를 탄생시켰다.

조선항공대는 소련 유학을 마치고 온 신의주항공대 출신 300여 명을 중심으로 창설됐으며 1948년 2월 8일 인민군 창설과 함께 항공대대로, 1949년 12월 항공사단으로 증편됨으로써 정규 공군으로 발전했다.

사실 북한은 1972년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정령에 따라 첫 비행대가 창설된 1947년 8월 20일을 '공군절'로 기념했다.

북한, '항공절' 기념행사 진행
북한, '항공절' 기념행사 진행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이 항공절(11.29) 기념행사를 28일과 29일 평양에서 진행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일 보도했다. 2022.12.1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북한은 작년 달력에 11월 29일을 항공절이자 '로케트공업절'로 표기해 2017년 '국가 핵무력 완성' 선언을 기념하는 듯 했지만, 올해 달력에서는 로케트공업절 표기가 빠졌다.

국방부의 '2020 국방백서'에 따르면 북한 공군은 항공 및 반항공군사령부 예하에 5개 비행사단, 1개 전술수송여단, 2개 공군저격여단, 방공부대 등으로 편성돼 있다.

북한 공군 병력과 전투임무기는 2020년 12월 기준 11만여명과 810여대로 각각 6만5천여명과 410여대인 한국의 2배에 육박하는 것으로 관측된다.

그러나 전투기 기종 면에서는 한국 공군이 F-35A 스텔스 전투기와 F-15K, KF-16 등 북한보다 한 세대 이상 앞서는 기종을 보유하고 있다.

전승절에 곡예비행하는 북한 전투기
전승절에 곡예비행하는 북한 전투기

(서울=연합뉴스) 북한이 전승절 69주년(7.27)인 지난 27일 저녁 평양 조국해방전쟁승리기념탑 앞에서 기념행사를 진행됐다고 조선중앙TV가 28일 보도했다. 행사에서 북한 전투비행대들이 기교(곡예)비행을 펼쳐보이고 있다.[조선중앙TV 화면] 2022.7.28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harris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