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0대 청소년, 하루 8시간 인터넷 사용"…평균 수면 시간과 비슷

송고시간2022-12-01 11:45

beta

10대 청소년의 인터넷 이용 시간이 코로나19 확산 전과 비교해 거의 두 배 수준으로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1일 한국언론진흥재단이 발간한 '2022 10대 청소년 미디어 이용조사' 보고서를 보면 한국 초등학생(4∼6학년, 이하 동일)과 중고생의 인터넷 이용 시간은 모바일 기기와 PC를 합해 하루 평균 479.6분(약 8시간)으로 분석됐다.

여성가족부가 분석한 청소년 평일 평균 수면시간이 7.2시간('2022 청소년 통계')인 점을 고려하면 인터넷 이용 시간이 수면시간만큼 긴 것으로 볼 수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코로나 확산 전의 1.8배…"온라인은 청소년의 일상"

SNS는 인스타가 페북 제쳐…동영상 업로드는 초등생이 적극적

10대 청소년 인터넷 이용 시간 증가 (CG)
10대 청소년 인터넷 이용 시간 증가 (CG)

※ 기사와 직접 관련이 없는 자료사진입니다.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 10대 청소년의 인터넷 이용 시간이 코로나19 확산 전과 비교해 거의 두 배 수준으로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온라인 회의 시스템 '줌'을 이용한 수업 등 인터넷을 활용한 비대면 교류가 늘어난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추정된다.

1일 한국언론진흥재단이 발간한 '2022 10대 청소년 미디어 이용조사' 보고서를 보면 한국 초등학생(4∼6학년, 이하 동일)과 중고생의 인터넷 이용 시간은 모바일 기기와 PC를 합해 하루 평균 479.6분(약 8시간)으로 분석됐다.

2019년에 조사했을 때는 하루 평균 267.2분(약 4시간 반)을 기록해 2016년 조사한 결과(199.9분, 약 3시간 20분)보다 1시간 남짓 늘어난 수준이었는데, 2년 사이에 약 1.8배로 확대한 것이다.

이번 보고서에서 10대들의 인터넷 사용 시간은 평일 평균 약 7.1시간, 주말 평균 9.1시간으로 분석됐다.

10대의 하루 평균 인터넷 사용 시간 변화
10대의 하루 평균 인터넷 사용 시간 변화

[한국언론진흥재단 '2022 10대 청소년 미디어 이용조사' 보고서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여성가족부가 분석한 청소년 평일 평균 수면시간이 7.2시간('2022 청소년 통계')인 점을 고려하면 인터넷 이용 시간이 수면시간만큼 긴 것으로 볼 수 있다.

하지만 보고서는 이런 상황이 "청소년이 미디어에 중독된 상태라든가 미디어가 청소년의 발달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든가 하는 우려의 근거가 되지는 않는다"며 "온라인은 그냥 청소년의 일상"이라고 규정했다.

하루 평균 인터넷 이용 시간은 고등학생이 609.1분으로 10시간을 넘겼다.

중학생은 462.5분이었고 초등생은 342.3분을 기록해 각각 8시간, 6시간에 근접했다.

신윤진 한국언론진흥재단 산업분석팀장은 10대들의 인터넷 사용 시간 급증에 관해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코로나19 시기를 거치면서 학생들의 인터넷 활용이 생활화한 것으로 보인다"며 "인터넷 강의도 훨씬 많아졌고, 줌으로 수업을 듣는 것뿐만 아니라 친구들과 놀기도 한다"고 말했다.

그는 10대들이 "공부를 하면서도 카카오톡을 주고받고, 일상의 여러 활동을 하면서도 유튜브를 틀어 놓는다"며 "배타적으로 인터넷만 하는 시간으로 구분하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10대의 메신저·SNS 사용
10대의 메신저·SNS 사용

[한국언론진흥재단 '2022 10대 청소년 미디어 이용조사' 보고서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초중고생이 가장 많이 쓰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는 인스타그램이었다.

인스타그램 이용 경험이 있는 이들의 비율은 81.6%를 기록해 2019년 조사 때보다 20.6% 포인트 상승했다.

2019년에 80.3%를 기록해 1위였던 페이스북은 이번에 46.1%로 하락했다.

메신저 부문에서는 카카오톡이 95.3%로 선수였고 인스타그램의 다이렉트 메시지(52.3%)와 페이스북 메신저(30.0%)가 뒤를 이었다.

온라인 동영상 플랫폼을 이용하는 청소년의 28.1%가 동영상을 직접 촬영해 올려 본 경험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업로드 경험자 비율은 초등생이 36.2%로 가장 높았고 고등학생이 20.0%로 가장 낮았다. 중학생은 29.9%였다.

10대가 인터넷 포털에서 이용하는 주요 서비스는 검색(63.9%), 웹툰(23.8%)이었다. 반면 쇼핑(3.1%), 뉴스(1.6%), 이메일(1.0%)을 꼽은 이들은 소수였다.

10대의 하루 평균 뉴스 이용 시간은 2016년에는 34.9분이었고 2019년에는 60.4분이었는데 이번에는 49.8분을 기록해 조사 시작 후 처음으로 감소했다.

이번 조사는 초등학교 4학년∼고교 3학년에 재학 중인 전국 10대 청소년 2천785명을 상대로 올해 7월 13∼9월 7일(방학기간 제외) 한국갤럽조사연구소에 의뢰해 실시됐다.

[그래픽] 10대 미디어 이용 실태
[그래픽] 10대 미디어 이용 실태

(서울=연합뉴스) 김민지 기자 = minfo@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sewon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