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보]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1일 첫차부터 정상운행

송고시간2022-12-01 00:14

beta

서울 지하철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노사가 1일 임금·단체협약(임단협) 협상을 타결했다.

노조는 전날 시작한 총파업을 중단키로 했으며 지하철 운행은 1일 첫차부터 정상화된다.

노사는 본교섭에서 임단협 합의안을 도출하고 협상 타결을 선언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노조 파업 시작 하루만에 사측과 임단협 합의

서울교통공사 노사 교섭 재개
서울교통공사 노사 교섭 재개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30일 총파업을 개시한 서울교통공사 양대 노동조합이 사측의 교섭 재개 요청 공문을 접수해 교섭을 다시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서울 성동구 서울교통공사에서 노조 관계자들이 이동하고 있다. 2022.11.30 saba@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김준태 기자 = 서울 지하철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노사가 1일 임금·단체협약(임단협) 협상을 타결했다. 이에 따라 노조는 전날 시작한 총파업을 중단키로 했으며 지하철 운행은 1일 첫차부터 정상화된다.

노사는 지난달 30일 오후 8시께 서울 성동구 본사에서 임단협 본교섭을 재개했다. 본교섭은 약 5분 만에 정회했지만, 사측이 새로운 제시안을 내놓으면서 실무협상이 이어졌다.

민주노총과 한국노총 소속 양대 노조로 구성된 연합교섭단은 이 교섭안을 놓고 논의한 끝에 연합교섭단위원회를 열어 교섭을 속개하기로 의결했고, 같은 날 오후 11시 40분께 본교섭이 다시 시작됐다.

노사는 본교섭에서 임단협 합의안을 도출하고 협상 타결을 선언했다.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