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해상 조난' 베트남 어부 9명, 무인도서 닷새 만에 구조

송고시간2022-11-30 11:56

beta

베트남에서 어부 9명이 해상에서 조난당한 뒤 무인도에서 닷새 만에 구조됐다.

30일 현지매체인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응우옌 반 노(26) 선장 등 어부 11명은 지난 1일 카인호아성 부근 해상에서 조업하던 중 거센 파도에 배가 뒤집히면서 바다에 빠졌다.

사고가 발생한 뒤 노 선장 등 9명은 표류 끝에 다행히 무인도에 발을 디뎠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물 1.5L 나눠 마시고 달팽이 먹으면서 버텨

구조된 베트남 어부
구조된 베트남 어부

[VN익스프레스 사이트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하노이=연합뉴스) 김범수 특파원= 베트남에서 어부 9명이 해상에서 조난당한 뒤 무인도에서 닷새 만에 구조됐다.

30일 현지매체인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응우옌 반 노(26) 선장 등 어부 11명은 지난 1일 카인호아성 부근 해상에서 조업하던 중 거센 파도에 배가 뒤집히면서 바다에 빠졌다.

사고가 발생한 뒤 노 선장 등 9명은 표류 끝에 다행히 무인도에 발을 디뎠다.

이들은 물 1.5L(리터)를 나눠 마시고 섬에 있는 달팽이를 먹으면서 하기를 달랬다.

또 물이 떨어지자 빗물을 병에 담아 마셨고, 밤에는 추위를 견디려 서로 밀착해 잠을 청하면서 버티다 닷새 만에 부근을 지나던 어선에 의해 구조됐다.

해군은 실종된 나머지 선원 2명을 찾기 위해 수색에 나섰으나 결국 발견하지 못했다.

노 선장은 "사라진 동료들을 생각하면 마음이 아프다"면서 "새 배를 구하는 대로 다시 바다에 나가겠다"고 말했다.

bums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